강원 산불 피해지역 복구 지원

함께하는 사랑밭

현대상선임직원들과 함께

이재민 일상 복귀위한 농가시설 철거및 처리지원

입력시간 : 2019-05-06 11:17:56 , 최종수정 : 2019-05-09 19:15:04, 김태봉 기자

현대상선임직원들과 강릉 산불피해지역 복구 위한 물심양면 지원 나서

함께하는사랑밭

피해현장 복구 봉사와 지역상권 활성화 활동으로 두 마리 토끼 잡아

현대상선임직원과 함께하는사랑밭은 강릉시 옥계면 산불피해현장을 방문해 복구작업을 진행했다


    

실천하는 NGO 함께하는사랑밭이 현대상선 임직원과 함께 강릉의 처참한 산불피해지역을 방문하고 주민들을 위한 봉사를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현대상선 임직원 40여명과 함께하는사랑밭은 강릉시 옥계면 산불피해현장을 찾아가 전일 봉사활동을 수행하고 지역민의 정상적인 생활 회복을 도왔다.

이번 봉사활동은 4월 초 전국적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던 강원도의 대형 산불피해현장을 하루빨리 회복하기 위해 강릉시 종합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해 진행됐다. 실제로 이번 피해로 관광객이 급격히 감소하고 매출이 1/3 이하로 떨어지는 등 지역민들의 생계가 위협받는 상황이기 때문에 적극적인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다.

봉사자들은 이재민의 빠른 일상 복귀를 위해 비닐하우스 등 농가시설 철거 및 잔존물 처리지원과 야산 피해 현장 잔존물 처리를 도왔다. 더불어 봉사기간 동안 지역경제 활성화 프로그램을 시행해 지역상권의 서비스와 물품을 적극 이용했다.

봉사단에게는 방진복 등 안전용품을 준비해 혹시라도 있을 안전사고를 사전에 방지했으며, 적시적소에 봉사자들을 배치해 효율성을 높였다. 함께하는사랑밭은 동해안 관광의 중추가 되는 강릉이 하루 빨리 회복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봉사를 실행하게 됐다며 많은 기업과 단체, 개인을 통해 어려운 상황이 하루빨리 나아졌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함께하는사랑밭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협의적 지위를 취득한 NGO, 33년 동안 쌓은 노하우와 신뢰성을 바탕으로 기업 사회공헌을 주도하는 비영리단체이다.

함께하는 사랑밭 개요

함께하는 사랑밭은 1987년부터 제도상의 문제로 정부나 기관으로부터 외면당하고 고통받는 이들을 찾아가 도움을 주는 사회복지 NGO. 서울사무국을 중심으로 대전, 광주, 대구, 부산, 강원, 천안 등 전국의 지부와 사회복지법인 네크워크’, 아동복지시설 해피홈’, 장애인생활시설 브솔시내’, 노인요양시설 나솔채’, 노인복지시설 실버홈을 설립, 지원하고 있다. 함께하는 사랑밭은 기로에선 화상환자 치료비 지원, 미혼모 지원, 치료비 지원, 생계비 지원의 4대 캠페인을 통해 도움을 주고 돌잔치, 벽화그리기, 배냇저고리, 쿠키만들기, 연탄, 캠프 등 사회 공익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withgo.or.kr


Copyrights ⓒ 한국환경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