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주의 지도자들,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인도주의적 지원에 관한 혁신과 개혁 논의

살만 빈 압둘아지즈 알 사우드 국왕, 제1회 리야드 국제 인도주의 포럼을 공식 개설하고 사우디 원조 플랫폼 개시

출처: King Salman Humanitarian and Relief Centre

입력시간 : 2018-03-06 21:46:33 , 최종수정 : 2018-03-26 12:49:44, 알파뉴스 기자
살만 빈 압둘아지즈 국왕이 2018년 2월 26일 제1회 리야드 국제 인도주의 포럼을 공식 개설했다


리야드, 사우디아라비아--(Business Wire/뉴스와이어) 2018년 03월 02일 -- 글로벌 리더들과 세계 유수의 국제 인도주의 단체 대표들이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의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2018년 2월 26∼27일에 열린 제1회 리야드 국제 인도주의 포럼(Riyadh International Humanitarian Forum)에 참석했다. 

이 포럼에서 다룬 4가지 주요 토론 주제는 인도주의적 지원, 인도주의적 자금 조달 및 수용력, 인도주의 부문의 혁신 및 개혁, 현지화된 원조다. 이 포럼은 점점 커져가는 인도주의 지원의 필요성을 충족시키기 위해 국제적 원조 및 구호 커뮤니티가 직면한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한다. 

성스러운 사원 2개의 수호자 살만 빈 압둘아지즈 알 사우드(Salman bin Abdulaziz Al Saud) 국왕과 킹 살만 인도주의 및 구호 센터(King Salman Humanitarian Relief Centre (KSrelief))의 후원자가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최초로 제1회 국제 인도주의 포럼을 공식적으로 개설하고 최초의 사우디 원조 프로그램을 개시했다. 

왕실 고문이며 KSrelief의 통합관리자인 압둘라 알 라비아 박사는 이 플랫폼에 대해 설명하면서 “오늘 KSrelief는 살만 빈 압둘아지즈 알 사우드 국왕 폐하의 지도와 지원 하에 사우디 원조 플랫폼을 영광스럽게 개시했다”며 “이는 사우디아라비아에 만들어진 동종 최초의 플랫폼으로 사우디아라비아 왕국이 최고의 국제 기준에 맞춰 다른 사우디 관계 부처 및 관련 단체와 협업해 구호와 인도주의, 개발에 힘쓰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이어 “KSrelief는 과학적, 인도주의적 원조 및 구호 연구에 관한 내용을 다루는 KSrelief의 새로운 과학 출판물인 국제 인도주의 저널(International Humanitarian Journal)의 제1호를 전자 출판했다고 26일 발표했다”며 “이 저널의 목표는 인도주의적 구호를 필요로 하는 지역을 지원하고 나아가 인도주의적 대책 개발을 촉진하는 것이다”고 덧붙였다. 

또한 “KSrelief는 120개 유엔기구 및 국내/국제 단체들과 강력한 제휴관계를 구축했고 그들 중 대다수가 KSrelief를 인도주의 연구 및 조사, 자원봉사 활동을 위한 국제 자원으로 만들기 위해 이번 제1회 국제 인도주의 포럼에 참석했다”며 “이러한 제휴관계는 사우디아라비아 왕국의 2030 비전에 맞춰 인도주의적 업무의 가치를 드높이고 사우디아라비아 왕국의 주도적인 역할을 강조하는데 필수적이다”고 말했다. 

보도 자료 전문: https://goo.gl/cMDiRw 

*출처: AETOSWire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www.businesswire.com/news/home/20180226006056/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언론 연락처

KSrelief 홍보대행 
빅토리아 존슨(Victoria Johnson) 
+971569327530 
v.johnson@onecmg.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Copyrights ⓒ 한국환경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알파뉴스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