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인구정책위 개최 아이돌봄 확대 등 내년사업 자문

입력시간 : 2019-09-09 20:56:50 , 최종수정 : 2019-09-09 20:56:50, 이정혜 기자

용인시는 9일 시청 정책토론실에서 열린 올해 제2회 인구정책위원회에서 아이돌봄 확대 등 저출산·고령사회에 대응하기 위해 내년에 시행할 8개 인구정책 사업에 대한 자문을 받았다고 밝혔다.

 

대상 사업은 △캠퍼스시티 △청년공간 조성 및 운영 △주민자치센터 지역 아동돌봄 기능 확대 △마을공동체 주민제안 공모사업 확대 △다함께돌봄센터 설치․운영 △시립지역아동센터 건립 △국공립어린이집 확충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등이다.

 

위원회는 이날 위촉직인 박남숙 위원(용인시의원)을 부위원장으로 호선했다. 이는 지난 5월9일 용인시 저출산ㆍ고령사회 대응과 지속발전을 위한 조례 개정으로 부위원장을 위원 중에서 호선토록 한데 따른 것이다.

 https://dbrich.co.kr/elink/?cpk=f7af73147f8cdebaf37330309f4ac124

 

시 관계자는 “저출산 문제는 물론이고 청년실업이나 급속한 고령화 등 우리시가 직면한 다양한 인구문제를 지역 특성에 맞는 용인형 인구정책을 마련해 선도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s ⓒ 한국환경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정혜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수도권지역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