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쓰레기 정화활동

수협 중앙회

여성어업인과 함께 태풍 잔해 정화활동

경기도 궁평리 어촌계 제거활동

입력시간 : 2019-09-27 18:38:29 , 최종수정 : 2019-10-02 18:27:44, 김태봉 기자

여성어업인과 함께 태풍으로 밀려온 해양쓰레기 정화활동 나서

 

수협중앙회

수협중앙회 임준택 회장을 비롯한 임원들과 여성어업인들이 태풍으로 밀려온 해양쓰레기 정화 활동을 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은 17일 경기도 화성 궁평리를 찾아 여성 어업인 및 궁평리 어촌계 어업인 등 40여명과 함께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밀려온 해안가 쓰레기를 수거하기 위한 해양 정화활동을 진행했다.

이날 임준택 회장은 바다 환경 개선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궁평리 어촌계 어업인들을 격려하고 수협중앙회가 해안가 정화 활동뿐 아니라 정기적인 어장정화와 불가사리 제거활동 등을 지속 추진해 깨끗한 바다를 지키기 위한 활동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궁평리 어촌계는 수협이 실시하고 있는 도시-어촌 자매결연 교류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2008~현재, 50여건)하고, 정기적인 어장정화 등 바다환경 개선을 위한 활동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모범어촌계이다.

아울러 이들은 인근의 백미리 어촌계를 방문해 어촌계가 운영하는 수산물 가공공장을 견학하고, 귀어인구 확대와 젊은 인력 유입을 통해 어촌계원을 증대하는 등 우수어촌계로 발돋음 할 수 있었던 노하우를 공유했다.

웹사이트http://www.suhyup.co.kr

Copyrights ⓒ 한국환경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