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겨울부터 전방부대 병사 패딩형 동계점퍼를 입는다.

- 10월부터 최초 보급 시작, 11월말까지 보급 완료 예정

- 점퍼 착용 병사 대상 설문 결과 만족도 약 91점, 대다수 병사 만족

- 국회 예산 확정시, 2020년부터는 입대하는 모든 병사에게 보급 추진

입력시간 : 2019-11-13 10:49:54 , 최종수정 : 2019-11-13 10:49:54, 최주철 기자

국방부는 경기, 강원 등 전방지역의 추운 기상 환경 하에서 조국 수호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국군 병사 12만 4천명을 대상으로 패딩형 동계점퍼를 지난 10월부터 보급하고 있습니다.


패딩형 동계점퍼는 올해 처음으로 군에 보급하는 피복으로 기존 작전 임무에 특화된 군 방한피복과는 달리 병사들이 다양한 병영생활에서 자유롭게 착용할 수 있는 피복입니다. 


최근 병영생활 간 체육활동 및 여가시간 활용 등 다양한 형태의 외부 활동과 겨울철 열악한 기상 상황에 알맞은 피복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었으며, 이런 요구를 충족하기 위해 이번 패딩형 동계점퍼를 보급하게 되었습니다.


패딩형 동계점퍼는 최근 병사 취향을 고려, 민간에서 유행하는 디자인을 기초로 보온성에 중점을 두고 제작하였으며, 병사들이 병영생활을 하는 동안 착용하기에 부족함이 없도록 생활방수 등 일상생활에 필요한 기본적인 기능을 갖추고 있습니다.

패딩형 동계점퍼를 보급 받은 부대의 병사를 대상으로 초기 설문 결과* 만족도가 약 91점이며 특히, 동계점퍼의 필요성에 대해서 거의 모든 병사들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하였습니다.


육군 15보병사단 정동영 병장은 “동계점퍼는 병사에게 꼭 필요한 보급품이라 생각합니다. 겨울철 작전활동 간에 기능성 방한복 또는 방한복 상의(내·외피)를 착용하나 그 외 시간은 마땅히 입을 옷이 없어 불편했는데 동계점퍼를 입으니 너무 편하고 따뜻해서 매우 만족합니다. 패딩형 동계점퍼 보급에 노력해 준 관계관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했습니다.


국방부는 패딩형 동계점퍼 보급으로 겨울철 병사들이 작전활동 외의 일상적인 병영생활에서 따뜻한 피복을 착용함에 따라 군 복무 만족도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국방부 김윤석 전력자원관리실장은 “본격적인 겨울이 오기 전인 11월말까지 패딩형 동계점퍼를 전방 및 격오지 부대 병사에게 보급하고, 국회 예산 확정 시 내년부터는 입대하는 병사 전원에게 보급할 예정이다.”고 밝혔습니다.


방부는 앞으로도 패딩형 동계점퍼와 같이 장병의 복무여건 개선과 병영생활 만족도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끝.

Copyrights ⓒ 한국환경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주철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보훈보상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